오픈소스 브라우저 파이어폭스가 일을 낼 태세다. 유럽 점유율에서 마이크로소프트의 인터넷익스플로러(IE)를 매우 근접하게 따라잡았다. IE는 넷스케이프 고사 이후 지켜온 권좌를 일부 뺏길 위기에 몰렸다.

 

4일 미국 시장조사업체 스카타운터에 따르면 이달 들어 파이어폭스 유럽 점유율은 42.38%로 나타났다. 같은 기간 42.88%를 기록한 IE와의 격차가 거의 없는 상황.

 


지난해 이맘 때 유럽 점유율 60%를 자랑하던 IE는 점차 몰락했고, 파이어폭스는 상승세를 이어갔다. 특히 지난 6월 나온 파이어폭스 3.5 버전은 단독으로 유럽 점유율 15%를 차지, IE 추격에 힘을 더했다.


▶ 계속 보기 : http://www.zdnet.co.kr/ArticleView.asp?artice_id=20090804135750

+ Recent posts